CUSTOMER

성명   
이메일
제목   
설명
·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에 동의합니다.
 

공지사항

제목 [KNS뉴스통신] ㈜더슛미디어, 영진委 '차세대 영상콘텐츠 제작 지원사업'에 선정
작성자 theshoot
작성일자 2016-11-11
[KNS뉴스통신=한민재 기자] ㈜더슛미디어가 영화진흥위원회로부터 ‘차세대영상콘텐츠 다큐부분 제작지원사업’에 선정됐다.

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의 1인창조기업 비즈니스센터 입주기업인 ㈜더슛미디어는 이에 따라 영진위로부터 2300만원의 지원금을 받아 3D입체 기법으로 VR(Virtual Reality:가상현실)다큐를 제작하게 된다.

㈜더슛미디어가 제작하는 작품은 ‘51번지, 우토로가족’이라는 제목으로 1941년 일본 교토 군비행장 건설공사에 강제 동원된 한인과 그 후손들이 사는 ‘우토로 마을’을 배경으로 촬영된 10분짜리 2D VR다큐 기록물이다.

㈜더슛미디어는 이번 영진위의 지원으로 2D작품을 3D작품으로 제작해 보다 더 현실감 있는 기록물을 남길 예정이다.

3D작품은 관내 각종 행사에서 일반 시민대상으로 공개하고 과천 과학관 등에서도 상연될 예정이다.

(주)더슛미디어는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의 지원으로 지난 3월 일본 우토로 마을 현지에서 이 작품을 촬영했다.

이 작품은 국제 웹영화제 ‘K웹페스트’에서 베스트 VR상과 ‘SBS VR UCC 콘테스트’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바 있다.

회사 관계자는 “사라질 역사 또는 사라진 역사를 VR로 복원하는 것은 의미있는 일”이라며 “이를 통해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역사 교육용 콘텐츠를 만들고 싶다”고 말했다.

한민재 기자  sushin@kns.tv
다운로드수 0